기사 메일전송
초음파의학 교육원 본격개소…한국초음파의학재단-대한초음파의학회 - 5년여간의 준비 결실…3월 12일 첫 교육 진행
  • 기사등록 2017-03-02 11:40:20
  • 수정 2017-03-02 11:42:18
기사수정

재단법인 한국초음파의학재단(이사장 변재영 서울성모병원 영상의학과, 이하 재단)과 대한초음파의학회(회장 전혜정 건국대병원 영상의학과, 이사장 이원재 삼성서울병원 영상의학과)가 초음파교육센터를 개소하였다.

재단은 지난 2월 23일 재단사무실에서 개최된 재단이사회에서 초음파교육센터 설립을 최종 확정,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재단은 교육센터 명칭을 ‘대한초음파의학교육원(KSUM Academy for Education, KAFE. 이하 초음파교육원)’이라고 확정한 가운데 우선 다양하면서도 실질적인 초음파 교육을 받고자 하는 회원들을 대상으로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2-2.jpg

재단이사회에서는 초음파교육원이 국내외 대한초음파의학회 회원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분야에 걸쳐 초급부터 고급과정까지 체계적인 교육과정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하였다.

첫 번째 교육은 ‘초보자를 위한 복부 초음파검사 입문 교육 : 강의 및 실습’이라는 주제로 오는 3월 12일(일) 삼성메디슨 본사 지하1층 아스클레페이온 강의실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2시간30분의 소그룹 핸즈온을 포함하는 이번 교육은 수련회원(전공의) 및 준회원을 포함하여 대한초음파의학회학회 회원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변재영 초음파교육원장(재단 이사장 겸)은 “이번 교육은 현장경험이 풍부한 교수들의 체계적인 이론과 술기 교육을 통해 실제 임상검사에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며,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원재 초음파의학회이사장은 “약 5년전부터 논의 및 준비해오던 교육센터 설립 작업을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진행하여 초음파교육원을 오픈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보다 실질적이고 도움이 되는 초음파 교육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 “우선 회원들을 대상으로 실질적인 교육을 강화한 후 교육 내용 및 방향 확대 등에 대해서도 논의를 해나갈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교육문의 : 02)763-5627.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488422420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대한종양내과학회, 항암치료 대국민 인식 제고 나서
  •  기사 이미지 대한통증학회, 자체 질향상 나서다…고위자과정 운영
  •  기사 이미지 대한노인정신의학회 2017 추계학술대회 및 연수교육 개최
대한골대사학회
CMS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