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글의 법칙 in 보르네오]‘정글’ 최초, 망망대해 한복판에 놓인 병만족! 해상가옥이 아닌 해상감옥?
  • 기사등록 2014-03-21 17:38:59
  • 수정 2014-03-21 17:46:09
기사수정

[정글의 법칙] 최초 바다 한복판에서 해상가옥 생존에 도전한다.

2.jpg

최강자족과 함께 헝거게임을 마치고 본격적인 두 번째 생존 미션에 돌입한 병만족에게 주어진 것은 바다 한복판에 놓인 해상가옥뿐!

2-2.jpg

2-1.jpg

[정글의 법칙] 최초로 바다 한가운데에 고립돼 해상 생존과 마주한 병만족은 생존종료 때까지 육지에 갈 수 없다는 사실에 패닉에 빠진 것은 물론, 마치 ‘해상감옥’을 연상케 하는 해상가옥의 모습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병만족은“사방이 바다인데 거기에 집이 있을 거라고 생각 못 했다”,“진짜 고립이다”,“어떻게 지었을까. 정말 여기서 살 수 있을까”라고 말하며 눈앞에 펼쳐진 해상가옥의 실체에 혀를 내둘렀고 병만족장 역시 “불은 어떻게 피워야할지, 나무는 어디서 구해 와야 할지 걱정이다”라고 말하며 쉽지 않은 생존임을 예고했다.

한편, 이번 생존부터는 릴레이 생존의 선발주자 개그맨 황현희가 합류한다. 병만족의 개그구원 투수를 자처하며 역대 병만족의 이어지는 개그맨 계보도 기대해볼 만하다.

병만족을 패닉에 빠트린 망망대해 한복판 위 해상가옥의 실체! 헝거게임에서 최강자족도 압도한 팀워크를 다진 12기 병만족의 해상가옥 생존기는 오는 21일 금요일 밤 10시 SBS[정글의 법칙 in 보르네오] 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medicalworldnews.co.kr/news/view.php?idx=139539112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다양한 병원들, 장관상 수상 통해 이미지 UP 기대감
  •  기사 이미지 가천대길병원 전면총파업 12일…파업 책임 두고 노사 공방
  •  기사 이미지 국립암센터, 분당서울대병원 등 소아암 환아 아트워크작품들 송도 트라이보울서 전시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대한간학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